> 5%의 설렘을 향하여.. :: 5%의 설렘을 향하여..

I Love Cats2019.02.18 08:30



장난감을 새로 샀는데 이렇게나 큰 박스에 담겨 왔다.

장난감을 꺼내자 아주 큼직한 택배 박스에 얼른 들어가신 루이군. 




새 장난감은 거들떠볼 것도 없이 박스가 우선인 것.


장난감보다 박스~~♥




요만한 (스크래처겸) 장난감인데 저리 엄청 큰 박스에 담겨 왔네.




둘이 교대로 박스 맛을 보신 후에야 장난감을 접수하심~
















엉아랑 장난감 한차례 갖고 놀고는 다시 박스에 입소하신 코코군.^^




느이들 고양이 박스 사랑은 정말 못말린다. 못말려~ ㅎㅎ




버릴려고 내놓은 폐박스 안에서 한숨 주무심~ ㅋㅋ






Posted by 해피로즈

댓글을 달아 주세요