티스토리 뷰

728x90
반응형



코로나19가 다시 확산 되면서 우리집 작은아이는 격일로 재택근무도 하고,

출근 시간을 한 시간 앞당겨 8시 출근하고 5시 퇴근하는 생활을 하고 있습니다.

루이코코 집사인 큰아이는 거의 수시로 드나들던 친정집도 당분간 딱 끊었고,

두 자매가 퇴근후에 곧잘 만나 놀곤 하던 생활도 접었어요.


친구도 안 만나고, 즈 언니 만나 놀던 것도 끊고 

데이트도 삼가고 (만나서 놀 장소가 없으니 삼갈 수밖에 없고), 

집과 회사만 오가는 생활을 하다보니 집에 있는 시간이 많아졌습니다.


근데 루이코코는 집사들이 집에 있는 시간이 많아져서 좋을까?

그러거나 말거나 별 상관이 없으실까?ㅋ


고냥이녀석들 머릿 속을 알 수가 있나..^^



집사가 집에 있는 시간이 많아진 게 고냥이들은 좋은지 어쩐지 알 수는 없는데,

코코냥이 집콕 시간 많아진 엄마따라 영화보는 시간이 조금씩 늘어가는 것 같아요. ^^



고양이가 뭘 알아서 영화를 계속 보지는 않지만, 그래도 엄마가 보고 있는 영화 화면을 향해 엎드려서 꽤 오래 쳐다보십니다. ㅎㅎ

루이군도 어디서 뭘 하시다가 영화 관람(?)에 함께 참여..ㅋ



그러나 코코만큼 화면을 쳐다보진 않으심..



엄마가 영화를 계속 보고 있는지 확인~ ㅎㅎ 


아니면, 


영화보느라 간식을 잊어버리는 건 아니겠지, 엄망?


이런 속마음? ㅋㅋ


그러다 관심 1도 없는 영화 화면에서 등을 돌리고 그루밍 돌입~



네, 그르치요, 그분 맞이하실 준비 하시는 거이죠~



그루밍 마치고 편안히 그분 영접에 드셨습니다. ㅋㅋ




그리고..

주말 밤이에요. 


엄마! 또 영화 볼라그?



코코가 어딘가에 집중하고 계셔요.



네, 또 엄마 따라 영화 관람 모드네요.^^



뒤늦게 루이도 코코 옆으로, 엄마 앞으로 와서..


그러나 루이는 영화보다 엄마와 아이 콘택트~^^ 

ㅎㅎ 귀엽~


 집사의 집콕 시간, 소소한 취미생활에 루이코코 냥형제가 거의 늘 다른 모습을 보이네요.


코코는 제법 오래 영화를 구경하고~

역시 저딴 거 관심없는 루이는 다른 생각~ 


지금 몇 시야...

간식 먹을 시간 지난 거 아녀?


ㅋㅋㅋ

   

    

   




728x90
반응형
댓글
댓글쓰기 폼